본문 바로가기

김태희, 둘째 임신 “9월 출산 예정…안정 취하며 태교 中”

중앙일보 2019.02.26 12:34
[일간스포츠]

[일간스포츠]

 
배우 김태희가 둘째를 임신했다.
 
26일 김태희 소속사 비에스컴퍼니는 “김태희가 최근 둘째를 임신, 오는 9월 출산 예정으로 두 아이의 엄마가 됐다”고 밝혔다.
 
이어 “지난 2017년 10월 첫째 딸을 품에 안은 뒤 또 한 번 축복처럼 찾아온 만남에 김태희는 현재 설레고 감사한 마음으로 안정을 취하며 태교에 임하고 있다”며 “새 생명이 찾아왔음을 축복해 주시고 함께 축하해 주시면 감사하겠다”라고 덧붙였다.
 
김태희의 임신 소식에 남편 비(정지훈)도 기뻐하고 있다. 이날 뉴스1에 따르면, 비는 아내의 임신 소식에 크게 기뻐하면서도 일단 당분간은 본인이 주연을 맡은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 홍보에 힘을 쏟을 계획이라는 후문이다.
 
한편, 김태희는 지난 2017년 1월 가수 겸 배우 비와 결혼식을 올리고 부부가 됐다. 이어 같은 해 10월 첫 딸을 출산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