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소문사진관]불암산 정상 태극기 물결. 3.1절 이색 퍼포먼스

중앙일보 2019.02.25 11:15
3.1절 100주년을 앞둔 24일 서울 불암산 정상에서 독립운동가 복장을 입은 멀티암벽 산악회원들이 대형 태극기를 설치하는 퍼포먼스를 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3.1절 100주년을 앞둔 24일 서울 불암산 정상에서 독립운동가 복장을 입은 멀티암벽 산악회원들이 대형 태극기를 설치하는 퍼포먼스를 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3·1절을 닷새 앞둔 24일 경기도 남양주시 불암산 정상에 가로 9m, 세로 6m의 대형 태극기가 나부꼈다.
이날 암벽등반 동호회인 '멀티암벽' 산악회원 21명은 불암산 정상에 올라 70도가 넘는 가파른 경사도에 매달려 태극기와 현수막을 펼치고 '대한독립 만세'를 외치며  3·1 운동 정신을 기렸다.
3.1절 100주년을 앞둔 24일 서울 불암산 정상에서 독립운동가 복장을 입은 '멀티암벽' 산악회원들이 만세를 외치며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연합뉴스]

3.1절 100주년을 앞둔 24일 서울 불암산 정상에서 독립운동가 복장을 입은 '멀티암벽' 산악회원들이 만세를 외치며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연합뉴스]

여성회원들은 유관순 열사 등 당시 여학생들이 주로 입었던 검은색 치마와 흰 저고리를 착용했고, 남성회원들은 상하 흰 복장에머리띠를 두르고 60m 자일(암벽용 로프) 11개에 의지해 태극기를 흔들었다. 
회원들은 이번 암벽 퍼포먼스를 위해 100여만 원의 기금을 손수 마련하고,  한 겨울 추운 암벽에 매달려 2주 동안의 훈련도 가졌다.  
 3.1절 100주년을 앞둔 24일 서울 불암산 정상에서 독립운동가 복장을 입은 '멀티암벽' 산악회원 여성회원들이 만세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연합뉴스]

3.1절 100주년을 앞둔 24일 서울 불암산 정상에서 독립운동가 복장을 입은 '멀티암벽' 산악회원 여성회원들이 만세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연합뉴스]

산악회 장정일(47) 대장은 " 3·1절 100주년 행사를 앞두고, 먼저 가신 독립운동가와 민주열사들의 얼을 되살리고, 희미해져 가는 그날의 애국혼을 고취하고자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멀티암벽 대원들은 성탄절를 비롯 선거 투표 참여 독려 등 사회성 짙은 캠페인을 벌여오고 있다. 김상선 기자
 
 3.1절 100주년을 앞둔 24일 서울 불암산 정상에서 독립운동가 복장을 입은 '멀티암벽' 산악회원들이 만세를 외치며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뉴스1]

3.1절 100주년을 앞둔 24일 서울 불암산 정상에서 독립운동가 복장을 입은 '멀티암벽' 산악회원들이 만세를 외치며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뉴스1]

 
 
 3.1절 100주년을 앞둔 24일 서울 불암산 정상에서 독립운동가 복장을 입은 '멀티암벽' 산악회원들이 만세를 외치며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연합뉴스]

3.1절 100주년을 앞둔 24일 서울 불암산 정상에서 독립운동가 복장을 입은 '멀티암벽' 산악회원들이 만세를 외치며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연합뉴스]

유관순 열사 의복을 입은' 멀티암벽' 산악회 여성회원들이 24일 오후 경기 남양주 불암산 정상에서 열린 3.1절 100주년 기념 행사를 마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뉴시스]

유관순 열사 의복을 입은' 멀티암벽' 산악회 여성회원들이 24일 오후 경기 남양주 불암산 정상에서 열린 3.1절 100주년 기념 행사를 마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뉴시스]

사진은 지난 해 4월 '멀티암벽' 산악회원들이 서울 노원구 수락산에서 붉은 노을을 배경으로 하강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는 모습. 이와 같은 고난도 암벽 기술은 자일과 하네스 등 안전장구를 모두 갖추고 일정 기간의 전문교육을 받아야 가능하다. [연합뉴스]

사진은 지난 해 4월 '멀티암벽' 산악회원들이 서울 노원구 수락산에서 붉은 노을을 배경으로 하강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는 모습. 이와 같은 고난도 암벽 기술은 자일과 하네스 등 안전장구를 모두 갖추고 일정 기간의 전문교육을 받아야 가능하다. [연합뉴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