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마존 화물기 美텍사스서 추락…탑승자 3명 사망한 듯

중앙일보 2019.02.25 05:41
아마존 프라임 항공화물 수송기 [연합뉴스]

아마존 프라임 항공화물 수송기 [연합뉴스]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의 유료회원 서비스인 '아마존 프라임'의 항공화물 수송기가 23일(현지시간) 휴스턴 인근에서 추락해 탑승자 3명 전원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수송기는 미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에서 텍사스주 휴스턴으로 향하던 중이었다.  
 
24일 일간 USA투데이와 현지방송에 따르면 아틀라스에어가 운항한 보잉 767 대형 화물기는 지난 23일 오후 휴스턴 조지 부시 국제공항에서 50㎞ 떨어진 습지대에 추락했다.  
 
사고 원인은 악천후로 추정된다. 사고 당시 휴스턴 인근 지역에 돌풍과 소나기가 있었다고 애큐웨더 기상예보관은 말했다. 
 
현지 경찰관은 연방항공청과 교통안전위원회가 현지에 조사팀을 급파했지만, 탑승자 생존 가능성은 희박하다고 밝혔다.  
 
아마존과 아틀라스에어는 사고 수습에 협력하고 있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