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달 탐사한 중국, 이번엔 SF 영화로 흥행 신기록 세우나

중앙일보 2019.02.21 17:17
달 뒷면 탐사로 세계인의 주목을 받은 중국이 이번엔 우주 영화로 다시 한번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이번 설 연휴 개봉한 유랑지구(流浪地球) 얘기다. 개봉 전까지만해도 다른 영화에 가려 다소 소외됐던 이 영화는 개봉 후 설 극장가 흥행을 견인했고, 중국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 매체들로부터도 호평을 받고 있다.  
[사진 셔터스톡]

[사진 셔터스톡]

2월 10일 기준, 유랑지구는 박스오피스 20억 위안(약 3300억 원)을 넘어섰다. 상영 6일째에 이미 역대 박스오피스 수입 랭킹 10위에 안착했다. 지금의 추세라면, 충분히 중국 박스오피스 흥행 기록을 새로 쓸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현재 중국 영화 역대 박스오피스 1위 기록을 가진 전랑2(战狼2, 56억 8300만 위안)의 경우, 2017년 당시 개봉 6일째 15억 6200만위안 수입을 올린 바 있다.  

설 연휴 개봉한 SF 영화 유랑지구 흥행
중국 내 불법 다운로드 확산 문제 골치

 
유랑지구는 2008년 출간된 류츠신(刘慈欣) 작가의 동명소설 ‘유랑지구’를 바탕으로 제작된 영화다. 인류가 지구를 벗어나 새로운 삶의 터전을 찾아 떠나는 이야기. 인류를 구원한다는 테마는 종전 헐리우드 영화를 닮았지만, 이를 풀어나가는 방식이 차이가 있다. 특수효과도 헐리우드 영화에 크게 밀리지 않는다는 평가다.
 
류츠신은 중국 공상과학(SF) 분야 대표 작가로서, 2015년 삼체(三体)란 작품으로 제 73회 휴고상 장편소설부문 최우수작품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휴고상은 SF계 노벨상이라 불린다.
유랑지구 포스터 [사진 바이두 바이커]

유랑지구 포스터 [사진 바이두 바이커]

 
유랑지구는 중국 국내외에서 모두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는 점에서 주목할 만 하다.  
 
중국 대표 리뷰사이트 더우반(豆瓣)에서 7.9점(초반 8.4점에서 다소 하락함)을 기록하고 있다. 이는 역대 최고 평점의 주인공 아부시약신(我不是药神 나는 약신이 아니다)의 9.0점에 비해서는 낮지만, 역대 흥행1위 전랑2가 받은 7.1점을 웃도는 숫자다. 중국 네티즌들은 유랑지구가 충분히 중국 박스오피스 기록을 새로 쓸 수 있을 것이라고 예상한다.
 

올해 창어4호가 달에 가고,  SF영화도 대박나고'유랑지구' 개봉은 타이밍이 절묘했다

 

50억위안 돌파는 문제없다, 전랑2는 충분히 뛰어넘을듯

[사진 환징진신원]

[사진 환징진신원]

 
해외 주요 외신들도 우주 굴기를 보여준 중국이 이제는 영화로도 헐리우드를 위협하고 있다고 평가한다. 특히 뉴욕타임즈는 "중국 영화 산업이 마침내 우주 경쟁에 동참했다(China's Film Industry Finally Joins the Space Race)는 흥미로운 제목의 기사를 내보냈다.
 
"중국은 우주 탐사의 후발주자이자, SF영화산업의 후발주자다. 이런 상황은 조만간 달라질 것이다. 이 영화(유랑지구)는 중국 영화제작의 신시대를 알리는 기점이며, 중국이 야심을 가지고 거액을 투자해 만든 영화 중 하나다." -NYT
 
"이 영화는 할리우드의 기준을 넘어선 듯 보이기도 한다. 미국과 중국의 경쟁이 이제 영화산업으로까지 번졌다. 유랑지구는 양국의 새로운 경쟁 무대를 '태양계 밖'으로까지 확장시켰다."-인도 News18.com
 
"유랑지구는 중국 SF영화 제작을 더욱 활성화 시키는 기폭제가 될 것이다. 사람들은 이 영화를 기점으로, 앞으로 중국 고퀄리티 SF영화가 더욱 많이 제작되기를 바라고 있다"-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
뉴욕타임즈에 올라온 '유랑지구' 관련 기사 [사진 뉴욕타임즈 캡쳐]

뉴욕타임즈에 올라온 '유랑지구' 관련 기사 [사진 뉴욕타임즈 캡쳐]

 
영화 흥행의 최대 수혜자는 주연 배우 우징(吴京)이 될 것으로 관측된다. 역대 흥행 1위 영화 전랑2의 주연 겸 감독이었던 그가 다시 한번 새로운 역사를 쓸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만일 유랑지구가 50억 위안 이상의 흥행 수입을 얻는다면, '100억 위안 배우' 타이틀을 갖게 된다.
 
유랑지구는 미국, 캐나다, 호주 등 해외에서도 개봉돼 현지 관객들을 만나고 있다. 해외 관객들이 이 영화를 좋게 평가하는 가장 큰 이유는 소위 헐리우드 재난영화의 뻔한 극복 방식을 탈피했다는 데 있다. 일례로 한 네티즌은 영화 사이트 IMDB에 남긴 리뷰에서 "헐리우드 영화에서는 한명의 영웅이 인류를 구하고 다른 이들은 그에게 박수를 친다. 그러나 이 영화에서는 평범한 보통 사람들이 문제를 해결한다." 라 평했다.
[사진 마오옌]

[사진 마오옌]

 
한편, 유랑지구는 해적판이 인터넷 상에서 급속도로 퍼지며 상당한 피해를 입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영화 제작자가 인터뷰 중 밝힌 내용에 따르면, 해적판 관람 횟수가 이미 2000만회를 넘어섰다. 춘제 기간 바이두 검색 랭킹에서 '유랑지구 해적판(流浪地球盗版)'이 상위에 오르는 웃지못할 광경이 벌어지기도 했다.  
 
티켓 1장당 40위안으로 계산했을 때, 거의 8억위안에 달하는 금액이다. 일각에서는 해적판 범람으로 유랑지구의 박스오피스 최종 기록이 예상보다 낮을 것이라는 관측도 나오고 있다.
 

차이나랩  홍성현
 

[사진 차이나랩]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