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KT, 2G 서비스 연내 종료 …번호 바꿔도 '21년6월까지 전화 수신 가능

중앙일보 2019.02.21 14:37
SKT, 2G 서비스 연내 종료키로
SK텔레콤이 2G(2세대 이동통신) 서비스를 23년만에 종료한다. 011이나 017로 시작되는 휴대전화 번호를 보유한 가입자들은 올해 말까지 010으로 번호를 변경해야 한다. 다만 연말까지 번호를 바꾸더라도 기존 번호로 걸려오는 전화를 2021년 6월까지 수신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21일 "2G 통신은 장비가 노후되고 단말기 생산도 중단됐다"며 "4G·5G 중심으로 정보통신기술(ICT) 생태계가 변화해 2G 서비스를 연말에 종료한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의 2G 가입자 수는 2014년 말 365만명에서 지난해 말 91만명까지 줄었다. SK텔레콤은 1996년 세계 최초로 CDMA(코드분할다중접속) 기술을 상용화해 2G 서비스를 시작했다. SK텔레콤 보다 2G 후발주자였던 미국 AT&T, 일본 NTT도코모·소프트뱅크, 호주 텔스트라 등은 이미 2G 서비스를 종료했다.
 
3G나 LTE로 바꾸면 단말기값 지원이나 요금 할인  
SK텔레콤은 011과 017 이용자들이 3G나 4G(LTE)로 전환할 때 비용 부담을 줄일 수 있는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LTE 전환 시 ▶30만원의 단말기 지원금 ▶2년간 매월 1만원 요금할인 ▶매월 청구요금의 70% 요금할인 가운데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단 3G로 전환하는 경우에는 SK텔레콤에서 판매하는 3G 단말기가 없어 요금할인만 선택할 수 있다. 
 
단말기 구매 지원 선택시 무약정 혜택 제공되는 LTE 폰 4종

단말기 구매 지원 선택시 무약정 혜택 제공되는 LTE 폰 4종

 
'01X' 번호로 2021년 6월까지는 전화 수신 가능  
기존의 011이나 017 번호를 계속 쓰고 싶은 고객은 정부가 마련한 '01X 한시적 세대간 번호이동' 제도를 활용하면 된다. 이 경우 010 번호로 변경한 후에도 전화나 문자 발신 시 상대 휴대폰에는 기존 '01X' 번호가 뜬다. 기존 '01X' 번호로 오는 전화·문자도 종전처럼 수신된다. 다만 이 제도도 2021년 6월 30일까지만 한시 운영되기 때문에 이후로는 010 번호를 사용해야 한다. 유영상 SK텔레콤 MNO사업부장은 “전세계 이통 사업자 중 2G·3G·4G·5G 네 개의 통신망을 운영하는 업체는 없다"며 "2G를 종료하는 대신 5G 등에서 차별화된 기술력과 통신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이날 "현재 2G 종료는 고려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의 2G 가입자수는 약 76만명이다. KT는 2012년 2G 서비스를 종료했다.
  
박태희 기자 adonis55@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