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새 소속사 찾은 오달수…“본격 활동 재개는 아냐”

중앙일보 2019.02.20 18:38
배우 오달수. [뉴스1]

배우 오달수. [뉴스1]

미투 논란에 휩싸였던 배우 오달수가 새 소속사를 찾았다.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20일 "현재 오달수는 소속사가 없는 상태로, 최근 미팅을 가졌다"며 "미개봉 작품 및 정리해야 할 일과 관련해 업무를 보고 있다"고 말했다.
 
다만 "소속사 이적이 새로운 작품에 들어가거나 본격적인 활동 재개를 의미하는 건 아니다"며 활동 재개 가능성에는 말을 아꼈다. 
 
오달수는 지난해 2월 미투 논란에 휩싸여 활동을 중단했다. 성폭력 가해자로 지목된 오달수는 자신에게 불거진 의혹을 인정하고 공식 사과했다. 이후 출연 예정이던 드라마와 영화에서 하차했다.
 
당시 그가 출연한 세 편의 영화인 '이웃사촌'(이환경 감독) '니 부모 얼굴이 보고 싶다'(김지훈 감독) '컨트롤'(한장혁 감독)은 개봉이 무기한 연기된 상황이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