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빈, 1년만에 일본 경영 복귀…일본 롯데홀딩스 대표 재취임

중앙일보 2019.02.20 17:58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사진)이 20일 1년 만에 일본 롯데홀딩스의 대표이사에 취임하며 일본 롯데 경영에 복귀했다.  

호텔 롯데, 일본 제과 부문 기업공개 재추진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연합뉴스]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연합뉴스]

롯데지주에 따르면 일본 롯데홀딩스는 이날 오후 도쿄 신주쿠 본사에서 이사회를 열고 신동빈 회장의 대표이사 취임 안건을 통과했다. 
신 회장은 구속 중이던 지난해 2월 21일 롯데홀딩스 대표이사직에서 스스로 물러났다. 신 회장은 당시 박근혜 전 대통령 국정농단 사건에 연루되면서 대표이사직을 수행하기 어렵다는 판단에 물러났지만, 등기이사직은 유지해 왔다. 이후 일본 롯데홀딩스는 신 회장과 공동 대표이사를 맡았던 쓰쿠다 다카유키(佃孝之) 사장이 단독 체제로 운영해 왔다. 
신 회장이 재취임하면서 롯데홀딩스는 다시 2인 체제로 전환한다.롯데지주는 이날 결정에 대해 “신회장이 복귀하면서 롯데가 2015년부터 겪어온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 중요한 토대가 마련된 것”이라고 밝혔다. 앞으로 신 회장 구속과 재판으로 중단된 한국 호텔 롯데와 일본 제과 부문 기업공개가 적극 추진될 전망이다. 
 전영선 기자 azul@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