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한성대, 서울시 동북4구 대학 산학협력단장 포럼 개최

중앙일보 2019.02.13 15:57
한성대, 서울시 동북4구 대학 산학협력단장 포럼 개최

한성대, 서울시 동북4구 대학 산학협력단장 포럼 개최

한성대학교(총장 이상한)는 2월 12일(화) 오후 4시 교내 상상관 12층 컨퍼런스홀에서 서울시 동북4구 대학 산학협력단장 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한성대에서 추진 중인 메이커스페이스 및 캠퍼스사업단 사업 운영의 우수성을 알리면서 대학과 지역사회 간 협력 사업의 성과를 공유하고, 이를 확산하기 위해 기획됐다.  
 
포럼에는 이상한 총장, 이관우 산학협력단장, 홍정완 창업지원단장 등 한성대 관계자를 비롯하여 덕성여대, 동덕여대, 삼육대, 서경대, 서울과기대, 서울여대, 성신여대 등 7개 대학 산학협력단장 및 서울테크노파크 박봉규 원장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내주었다.
 
이날 진행된 세미나에서는 △김효용 교수(한성대 ICT디자인학부)가 ‘서울 VR/AR제작지원센터 운영 사례’를 △김복희 교수(한성대 융복합교양교육과정)가 ‘메이커스페이스 사업 사례’를 △조치웅 교수(삼육대 환경디자인원예학과)·한정섭 교수(서경대 공연예술학부)·백성준 교수(한성대 사회과학부)가 ‘캠퍼스사업단 사업 사례’ 등을 발표했다. 이를 통해 그동안 한성대가 추진해 온 대학-지역 상생 협력의 성과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성대는 작년 11월 메이커스페이스 상상랩(상상Lab)을 개관했고, 올 봄 서울산업진흥원과 함께 서울 VR/AR제작지원센터를 개관할 예정이다. 또한 캠퍼스타운사업단 예술가 레지던시를 통해 성곽예술제, 지역연계프로젝트 전시회 등 지역연계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이상한 총장은 환영사에서 “대학의 산학협력단은 지역사회가 필요로 하는 기술을 제공하고, 지역주민의 능력 계발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면서 “대학과 지역사회 간 협력 사업들이 지역사회 발전에 도움이 되는 만큼 이번 포럼을 기점으로 지역 상생 사업들이 더욱 다양하게 제시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울시 동북4구 대학 산학협력단장 포럼은 강북구·노원구·도봉구·성북구 소재 11개 대학(광운대·국민대·고려대·덕성여대·동덕여대·삼육대·서경대·서울과기대·서울여대·성신여대·한성대) 산학협력단과 서울테크노파크가 협력해 서울시 지역특화 및 동북4구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며 산관연학 협력을 추진하는 모임으로 2014년도에 결성됐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