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삼성, 전 세계 ‘미래를 펼치다’ 한글 광고…‘펼치다’ 폴더블폰 공개 암시?

중앙일보 2019.02.13 09:42
삼성전자는 지난달 프랑스 파리 콩코드 광장에서 갤럭시 언팩 2019 옥외광고를 시작한데 이어 11일(현지시간)부터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 이탈리아 밀라노 두오모 성당, 스페인 마드리드 까야오 광장, 싱가포르 히렌, 러시아 모스크바 하이드로프로젝트에서 옥외광고를 이어간다고 전했다. 사진은 뉴욕 타임스퀘어에 설치된 한글 옥외광고. [사진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지난달 프랑스 파리 콩코드 광장에서 갤럭시 언팩 2019 옥외광고를 시작한데 이어 11일(현지시간)부터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 이탈리아 밀라노 두오모 성당, 스페인 마드리드 까야오 광장, 싱가포르 히렌, 러시아 모스크바 하이드로프로젝트에서 옥외광고를 이어간다고 전했다. 사진은 뉴욕 타임스퀘어에 설치된 한글 옥외광고. [사진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갤럭시 언팩 2019’ 행사를 앞두고 전 세계 주요 랜드마크에서 한글 옥외광고를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갤럭시 언팩 2019’ 행사는 오는 20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다.  
 
삼성전자는 지난 11일(현지시간)부터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 이탈리아 로마 두오모 광장, 스페인 마드리드 까야오 광장, 싱가포르 히렌, 러시아 모스크바 하로프로젝트 등에서 ‘미래를 펼치다’라는 한글 메시지를 다이나믹한 영상으로 표현하는 광고를 진행했다.  
 
삼성전자는 앞서 지난 1월 초 프랑스 파리 콩코드 광장에서 처음으로 같은 내용의 한글 옥외광고를 시작했다.  
 
뉴욕 타임스퀘어에 설치된 삼성 ‘미래를 펼치다’ 한글 옥외광고. [사진 삼성전자]

뉴욕 타임스퀘어에 설치된 삼성 ‘미래를 펼치다’ 한글 옥외광고. [사진 삼성전자]

한글 옥외광고 문구는 ‘미래를 펼치다’다. 업계에선 이에 대해 폴더블폰 공개를 암시하는 것으로 분석했다. 삼성전자는 최근 유튜브 공식 계정을 통해 공개한 티저 영상에서도 ‘미래를 펼치다’라는 한글 문구가 접혔다 펴지는 듯한 모습을 구현했다.
 
삼성전자는 “광고를 통해 끊임없이 혁신을 주도해온 삼성전자의 자부심과 향후 모바일 업계의 미래를 선도하겠다는 비전을 다시 한번 강조했다”며 “20일 공개될 새로운 갤럭시에 대한 기대감과 궁금증을 더욱 높일 예정”이라고 전했다.
 
삼성전자는 오는 20일 언팩 행사에서 갤럭시S10과 함께 폴더블폰을 발표할 예정이다.
 
이탈리아 로마에 설치된 삼성 ‘미래를 펼치다’ 한글 옥외광고. [사진 삼성전자]

이탈리아 로마에 설치된 삼성 ‘미래를 펼치다’ 한글 옥외광고. [사진 삼성전자]

스페인 마드리드 설치된 삼성 ‘미래를 펼치다’ 한글 옥외광고. [사진 삼성전자]

스페인 마드리드 설치된 삼성 ‘미래를 펼치다’ 한글 옥외광고. [사진 삼성전자]

싱가포르에 설치된 삼성 ‘미래를 펼치다’ 한글 옥외광고. [사진 삼성전자]

싱가포르에 설치된 삼성 ‘미래를 펼치다’ 한글 옥외광고. [사진 삼성전자]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