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고양시 성석동 폐기물 처리시설서 불…검은 연기 서울서도 관측

중앙일보 2019.02.11 09:43
11일 오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성석동의 한 폐기물 재활용시설에서 불이 나 검은 연기가 인접한 서울지역에서도 보이고 있다. [독자 제공=연합뉴스]

11일 오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성석동의 한 폐기물 재활용시설에서 불이 나 검은 연기가 인접한 서울지역에서도 보이고 있다. [독자 제공=연합뉴스]

11일 오전 7시 50분쯤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성석동의 한 폐기물 재활용시설에서 불이 났다.
 
불은 시설 1개 동을 모두 태우고 2시간 30분 만에 진화됐다. 안에 있던 직원들이 곧바로 대피하며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불이 나자 소방당국은 인력 70명과 장비 29대를 동원해 진화 작업을 벌였다. 그러나 폐기물의 양이 많아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
 
검은 연기가 치솟으면서 인접한 서울 지역에서 연기 띠가 관측될 정도로 불길이 거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전기적인 요인으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하고 있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