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FIFA ‘수퍼히어로’ 뽑힌 박지성…코드네임 ‘3개의 폐’

중앙일보 2019.02.08 09:39
박지성을 수퍼 히어로로 소개한 FIFA 홈페이지. [사진 FIFA 홈페이지 캡처]

박지성을 수퍼 히어로로 소개한 FIFA 홈페이지. [사진 FIFA 홈페이지 캡처]

국제축구연맹(FIFA)이 2019 여자월드컵 홍보를 위한 ‘FIFA 레전드 23인’을 선정하며 박지성을 포함시켰다.
 

2019 프랑스 여자월드컵 홍보대사 23인 선정

FIFA는 8일 홈페이지를 통해 “FIFA를 빛낸 레전드들이 여자월드컵을 홍보하기 위해 한데 모였다”며 “23명의 전ㆍ현직 선수들이 수퍼 히어로로 변신해 여자축구와 월드컵을 알리는데 적극 나선다”고 밝혔다.
 
FIFA는 23명에게 마블코믹스의 초인 군단 ‘어벤저스’를 빗댄 수퍼 히어로 캐릭터를 부여해 주목도를 높였다. 한국인 중 유일하게 23명에 이름을 올린 박지성 전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에겐 ‘3개의 폐(Three Lungs)’라는 코드네임을 부여했다. 현역 시절 강철 체력을 바탕으로 쉬지 않고 그라운드를 누빈 박지성의 장점을 부각시킨 캐릭터인 셈이다. 박지성의 특수 능력 또한 ‘초인적인 인내력(Superhuman endurance)’으로 설정됐다.  
 
러시아월드컵 기간 중 축구해설위원으로 활약한 박지성. [연합뉴스]

러시아월드컵 기간 중 축구해설위원으로 활약한 박지성. [연합뉴스]

 박지성은 관련 동영상에 출연해 “많은 지도자들이 나에게 ‘너는 키가 작고 약하다’는 이야기를 전했다”고 술회했다. 자신의 약점에 좌절하지 않고, 부단한 노력으로 단점을 극복해 쉬지 않고 뛰는 선수로 성장했다는 점을 강조하는 발언이다.
 
수퍼 히어로 23명이 홍보대사로 나서는 여자월드컵은 우리나라를 비롯해 총 24개국이 참가하며, 오는 6월7일 프랑스에서 개막한다. 윤덕여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A조에서 프랑스, 나이지리아, 노르웨이 등과 격돌한다. 개최국 프랑스와 더불어 대회 개막전에 나설 예정이다. 
 
송지훈 기자 milkyman@joongang.co.kr
수퍼히어로 박지성을 소개하는 동영상 화면. [사진 FIFA 홈페이지 영상 캡처]

수퍼히어로 박지성을 소개하는 동영상 화면. [사진 FIFA 홈페이지 영상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