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세계서 가장 가치 낮은 화폐로 만든 차

중앙일보 2019.02.08 00:02 경제 3면 지면보기
세계서 가장 가치 낮은 화폐로 만든 차

세계서 가장 가치 낮은 화폐로 만든 차

콜롬비아 쿠쿠타에서 베네수엘라 이민자 에딕슨이 가치가 폭락한 자국 화폐(볼리바르)로 만든 수공예 자동차. 볼리바르는 시장 흐름을 역행한 정부의 시장 개입과 경제 파탄 등으로 세계에서 가장 가치가 낮은 화폐 중 하나가 되었다. 베네수엘라 군은 식료품 등 생필품을 실은 인도적 지원 행렬을 막기 위해 컨테이너 등으로 국경 지역 다리를 봉쇄했다. [AP=연합뉴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