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난해 12월 제주서 50대 남성 실종…경찰 공개수사 나서

중앙일보 2019.02.07 10:55
50대 남성 찾는 전단지. [제주동부경찰서 제공=연합뉴스]

50대 남성 찾는 전단지. [제주동부경찰서 제공=연합뉴스]

 
50대 남성이 실종돼 경찰이 공개수사에 나섰다.
 
7일 제주동부경찰서는 지난해 12월 22일 실종된 김용정(55)씨의 행적을 찾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실종 당일 오후 5시께 제주시 구좌읍 북촌리 소재 직장에서 퇴근한 이후 자취를 감췄다.
 
김씨는 평소 직장과 2㎞가량 떨어진 제주시 구좌읍 동복리 소재 숙소에서 생활하고 있었다.
 
김씨의 가족은 지난해 12월 26일 김씨가 “연락도 없이 사라졌다”며 경찰에 실종 신고를 했다.
 
김씨의 가족은 설 명절까지 김씨를 기다렸지만 나타나지 않자 경찰에 공개수사 전환을 요청했다.
 
김씨는 지적장애 3급에 키 165㎝의 왜소한 체격으로 실종 당시 자주색 패딩 점퍼를 착용한 것으로 추정된다.
 
김씨와 인상착의가 비슷한 사람을 목격한 경우 국번 없이 112 또는 제주동부경찰서 실종수사팀(☎064-750-1336)으로 신고하면 된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