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황희찬 선제골... 벤투호, 아시안컵 바레인전 1-0 리드

중앙일보 2019.01.22 22:50
22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한국과 바레인의 16강전에서 황희찬이 문전 돌파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22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한국과 바레인의 16강전에서 황희찬이 문전 돌파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황희찬(함부르크)이 바레인을 상대로 첫 포문을 열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22일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의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안컵 축구대회 16강전에서 바레인에 1-0으로 앞섰다. 한국은 바레인의 거친 수비에 결정적인 기회를 만들지 못했다. 그러나 전반 43분에 나온 황희찬의 선제골이 분위기를 바꿨다. 손흥민(토트넘)이 중원에서 오른 측면에 있던 이용(전북 현대)에게 밀어줬다. 이용은 이 공을 그대로 페널티 지역을 향해 패스했고, 공이 바레인 골키퍼 맞고 나오자 페널티 지역 안에 있던 황희찬이 그대로 오른발로 밀어넣었다.
 
김지한 기자 kim.jiha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