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8개월 전보다 삐딱해진 김영철

중앙일보 2019.01.22 00:12 종합 3면 지면보기
8개월 전보다 삐딱해진 김영철

8개월 전보다 삐딱해진 김영철

8개월 전보다 삐딱해진 김영철

8개월 전보다 삐딱해진 김영철

지난해 6월 백악관을 방문했을 때 허리를 세우고 두 손을 모은 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이야기를 듣는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위쪽 사진 오른쪽). 지난 18일(현지시간)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친서를 전달하기 위해 백악관을 방문했을 때는 의자에 삐딱하게 기댄 채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을 듣고 있다. 한쪽 팔도 팔걸이에 올려놓아 대조적인 모습을 보였다. [사진 트위터]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