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文대통령 “공수처 설치, 힘 모아달라”…與 지도부에 당부

중앙일보 2019.01.11 15:29
문재인 대통령이 11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과 오찬에서 발언하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문재인 대통령이 11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과 오찬에서 발언하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문재인 대통령이 11일 고위공수처비리수사처(공수처) 법안과 관련해 여당에 “힘을 모아달라”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홍영표 원내대표를 비롯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과 함께한 오찬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권미혁 원내대변인이 국회 브리핑에서 전했다.
 
이어 문 대통령은 “(공수처는) 대통령 주변 특수관계인, 가족 등 권력형 비리를 감시하고, 권력을 투명하게 하는 사정기구 측면이 있다”며 “검찰개혁 성격도 있지만, 이런 부분도 살펴달라”고 설명했다.
 
또 문 대통령은 홍 원내대표에 “올해 여·야·정 국정상설협의체를 정착시키고 활성화하겠다”며 “1차에 이어 2차도 가급적 이른 시일 안에 열어 달라”고 청했다.
 
10일 문 대통령은 신년 기자회견에서 “공정경제 법안의 조속한 입법을 위해 여·야·정상설협의체를 더욱 활성화하고 노력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여야정 상설협의제는 지난해 11월 첫 회의를 열고 민생 입법을 위한 초당적 협력과 대표성 및 비례성을 확대하는 선거제 개혁 노력 등에 합의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