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출산 직후 영아 흉기 살해한 10대 산모…경찰 조사 착수

중앙일보 2019.01.06 09:57
갓난아기를 슴지게 한 혐의로 10대 여성이 경찰의 조사를 받고 있다. [중앙포토, 연합뉴스]

갓난아기를 슴지게 한 혐의로 10대 여성이 경찰의 조사를 받고 있다. [중앙포토, 연합뉴스]

자신의 집에서 아이를 낳은 뒤 숨지게 한 10대 여성이 경찰에서 조사를 받고 있다.  
 
울산 중부경찰서는 흉기를 사용해 자신이 낳은 아기를 숨지게 한 혐의(영아살해)로 A양(17)을 조사 중이라고 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양은 지난 4일 오후 11시쯤 울산 자신의 집에서 아기를 낳은 후 흉기로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후 A양은 집안에 쓰러져 있는 것을 본 가족의 신고로 병원으로 옮겨졌다. 가족은 병원으로 이송한 후 출산 사실을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부검을 통해 사인을 밝힐 예정이며, A양이 회복하는 대로 자세한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