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대 인근 식당서 불…점포 13곳 태우고 4시간 만에 진화

중앙일보 2019.01.01 19:24
1일 오전 소방대원들이 서울 마포구 어울림마당로의 한 음식점에서 발생한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서울소방 제공=연합뉴스]

1일 오전 소방대원들이 서울 마포구 어울림마당로의 한 음식점에서 발생한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서울소방 제공=연합뉴스]

서울 홍익대학교 인근 식당에서 화재가 발생해 점포 13곳을 태웠다.
 
1일 오전 5시 17분쯤 서울 마포구 어울마당로의 한 음식점에서 불이 났다. 불은 주변 건물 6곳으로 번지면서 2개 점포가 완전히 불에 타는 등 13개 점포가 피해를 봤다.
 
소방 당국은 장비 74대와 인원 275명을 동원해 발생 4시간 17분 만인 오전 9시30분 화재를 완전히 진압했다. 일부 점포에는 손님 등 사람이 있었으나 대피해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음식점 구석의 테이블 근처에서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자세한 원인을 조사 중이다. 경찰·국립과학수사연구원·한국전력은 오는 3일 합동 감식을 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방화 용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고 있으며 감식 등으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분석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