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회 출석한 임종석 “흰 것, 검은 것 구분되길 기대”

중앙일보 2018.12.31 09:58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31일 청와대 특별감찰반 의혹과 관련해 국회 운영위원회에 출석했다.
 
임 실장은 이날 오전 9시 45분쯤 국회에 들어서며 취재진에게 “오늘 운영위를 통해 흰 것은 흰 것대로 검은 것은 검은 것대로 구분되기를 기대한다”면서 “적어도 민간인 사찰이니 블랙리스트니 하는 무리한 주장들이 터무니없는 정치공세라는 점은 확인될 거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청와대 임종석 비서실장이 3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청와대 특감반 현안보고를 위한 국회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청와대 임종석 비서실장이 3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청와대 특감반 현안보고를 위한 국회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그는 자신을 비롯한 청와대 주요 참모진 교체설에 대해서는 “운영위를 한 다음에 말하자”라며 답하지 않았다. 
 
임 실장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열리는 국회 운영위 전체회의에 출석해 청와대 특감반 의혹에 대한 의원들의 질의응답에 응하게 된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