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VR EXPO 2018] 아동에게 안전한 VR 교육 콘텐트 3개 국어로 제작

중앙일보 2018.12.31 00:04 4면
.

.

 제이지비퍼블릭의 ‘더 스펠 오브 다이노(The Spell of Dino)가 VR EXPO기간 진행 된 V-AWARD에서 교육부문 우수 콘텐츠로서 대상을 수상했다.
 

제이지비퍼블릭

 아동에게 안전한 VR 에듀테인먼트 콘텐츠 ‘더 스펠 오브다이노 (The Spell of Dino)’의 시즌1은 6편으로 구성돼 있다. 한국어·영어·중국어 등 모두 3개 국어로 제작했다.
 
 기어VR, 바이브, 오큘러스, 피코 기기를 통해 체험할 수 있으며, 내년 1월부터 KT의 GiGA Live TV를 통해 본격적으로 국내 서비스를 게시할 예정이다.
 
‘더 스펠 오브다이노’를 제작한 제이지비퍼블릭은 2012년 창립 이후 다양한 프로젝트들을 통해 국내 콘텐트 시장을 선도해가고 있는 종합 콘텐트 전문 기획·제작사다.
 
 VR 멀미 완화 기술을 콘텐트에 적용한 ’더 스펠 오브다이노‘에 대해 전문가들은 “검증받은 대한민국 대표 콘텐트인 만큼 국내외 교육용 VR시장 활성화에 앞으로도 많은 활약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제이지비퍼블릭 관계자는 “국내 VR관련 대표적인 행사 중 하나인 VR EXPO 2018 전시를 통해 ’더 스펠 오브다이노‘가 대중에게 한 발자국 다가가는 기회를 갖게 되어 영광”이라며 “앞으로 ’더 스펠 오브다이노‘는 국내외 다양한 전시 참가를 할 예정이며, 시즌 2 역시 현재 기획 중인 단계이므로 앞으로 더욱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제이지비퍼블릭의 ’더 스펠 오브다이노 (The Spell of Dino)‘ 콘텐트의 세부내용은 공식 홈페이지(thespellofdino.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중앙일보디자인=송덕순 기자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