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호기심에…” 에스컬레이터 女 치마 속 찍은 30대男

중앙일보 2018.12.26 19:29
26일 에스컬레이터를 탄 여성의 치마 속을 몰래 촬영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체포됐다. [연합뉴스]

26일 에스컬레이터를 탄 여성의 치마 속을 몰래 촬영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체포됐다. [연합뉴스]

 
에스컬레이터를 탄 여성을 골라 치마 속을 몰래 촬영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검거됐다.
 
26일 경기 수원남부경찰서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카메라 등 이용촬영 혐의로 A씨(32)를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4일 오후 9시 수원시청역에서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가던 20대 여성의 치마 속 등을 휴대전화로 몰래 촬영한 혐의다.
 
A씨는 이 장면을 지켜본 다른 승객의 신고도 붙잡혔다. A씨의 휴대전화에서는 비슷한 장소에서 촬영된 동영상 5개가 저장돼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체포 당시 A씨는 휴대전화 이외 소형 촬영 장비도 소지하고 있었지만, 체포 당시 상용된 흔적은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호기심에 혼자 소지하기 위해 영상을 촬영했다”고 혐의를 인정했다.
 
경찰은 A씨의 휴대전화를 확보해 여죄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