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나경원, 당협위원장 교체 명단에 “현역 너무 많아” 난색

중앙일보 2018.12.15 17:51
자유한국당 나경원 신임 원내대표. [연합뉴스]

자유한국당 나경원 신임 원내대표. [연합뉴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5일 당 조직강화특별위원회의 당협위원장 교체 명단과 관련해 “(현역 의원) 인사 폭이 너무 많다”고 난색을 보였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 회의 도중 회의장에서 나와 “당 개혁과 쇄신도 중요하다”면서도 “당이 대여투쟁하는 데 있어서 단일대오를 이루는 것이 굉장히 중요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또 “국민이 원하는 개혁을 이뤄야하고, 그 필요성에 반대하지 않는다”면서도 “대여투쟁을 위해 어떻게 단일대오를 이룰 수 있냐에 관한 고민이 깊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양보다 질’이라고 했는데 현역이 너무 많이 개혁 대상이 될 때 대여투쟁력을 어떻게 유지할 것인가가 제게 가장 큰 숙제”라고 덧붙였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비공개로 진행 중인 회의에서 조강특위에 교체 이유를 설명할 것을 요구했지만, 이진곤 조강특위 위원이 이를 거부하면서 갈등을 빚은 것으로 알려진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