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청의·김다빈, 실업테니스연맹전 남녀 단식 우승

중앙일보 2018.11.25 16:39
김청의(대구시청)와 김다빈(인천시청)이 2018 한국실업테니스연맹전 함양대회에서 각각 남녀 단식 우승을 차지했다. 
 
남자 단식에서 우승한 김청의. [사진 실업테니스연맹]

남자 단식에서 우승한 김청의. [사진 실업테니스연맹]

김청의는 25일 경남 함양 스포츠파크 테니스장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남자단식 결승에서 남지성(세종시청)을 세트 스코어 2-1(6-4 5-7 6-4)로 제압했다. 김청의는 "올 시즌 남지성을 3번 만나 모두 패했는데 오늘 이겨서 기분이 남다르다.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는 선수로 기억되고 싶다"고 말했다. 
 
여자단식 결승에서는 김다빈이 이소라(인천시청)를 2-0(6-1 6-4)으로 이겼다. 김다빈은 "언제나 우승을 달콤하고 노력의 결실이라 더욱 기쁘다. 친한 (이)소라 언니와 혜어져야 한다는 것이 아쉽지만 멋진 경기로 대회를 마무리해서 뿌듯하다"고 했다. 이소라는 다음 시즌부터 고양시청으로 소속을 옮길 예정이다. 
 
여자 단식에서 우승한 김다빈. [사진 실업테니스연맹]

여자 단식에서 우승한 김다빈. [사진 실업테니스연맹]

이 대회 남녀단식 우승자에게는 경기력 향상 지원금 300만원씩 준다.
 
김다빈과 이소라는 여자 복식에서는 한 조로 출전해 박상희-정영원(이상 NH농협) 조를 2-1(3-6 6-2 10-8)로 꺾고 우승을 합작했다. 남자복식에서는 이재문-정홍(이상 상무) 조가 우승했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