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분당선 복정~수서 구간 열차 고장…운행 차질

중앙일보 2018.11.22 19:06
22일 오후 5시 50분쯤부터 복정역에서 수서역으로 향하던 분당선 열차가 고장이 나 퇴근길 시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중앙포토]

22일 오후 5시 50분쯤부터 복정역에서 수서역으로 향하던 분당선 열차가 고장이 나 퇴근길 시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중앙포토]

지하철 분당선 열차가 고장이 나 운행에 차질을 빚으면서 퇴근 시간대 많은 시민이 불편을 겪고 있다.
 
22일 오후 5시 50분쯤부터 복정역에서 수서역으로 향하던 분당선 열차가 고장이 나 승객 500여 명이 불편을 겪었다.  
 
분당선 각 역 전광판에는 “전동열차 고장 여파로 전동열차 지연운행 중”이라는 문구가 공지됐다.  
 
코레일 측은 저녁 6시 48분 무렵부터 열차가 정상 운행되기 시작했다며 정확한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가영 기자 lee.gayoung1@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