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준배를 지지한다. 문재인 의원" 현수막 내건 김제시장, 검찰 송치

중앙일보 2018.11.21 15:32
박준배 전북 김제시장. [박준배 선거사무소 제공]

박준배 전북 김제시장. [박준배 선거사무소 제공]

 
 
박준배 김제시장이 유권자에게 혼란을 줄 수 있는 문구가 적힌 현수막을 게시한 혐의로 검찰에 송치됐다. 21일 전북지방경찰청은 공직선거법위반 혐의를 받는 박 시장을 불구속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지난 3월 김제 시내 선거 사무소 외벽에 '정의가 바로 선 사람이 김제시장이 돼야 한다. 박준배를 지지한다. 문재인 의원'이라는 문구가 적힌 현수막을 게시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문재인 대통령이 이러한 말을 한 시기가 제6회 전국동시 지방선거를 치른 2014년인데도, 박 시장은 이를 따로 언급하지 않아 유권자가 오인할 소지를 제공했다고 판단했다.
 
경찰 관계자는 "지난 지방선거와는 관련 없는 문구를 의도적으로 현수막에 담았다고 보고 사건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설명했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