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안상수 “박근혜 가짜뉴스 처벌해달라” 고발장 제출

중앙일보 2018.11.14 15:01
안상수 자유한국당 의원이 14일 오후 박근혜 전 대통령 등과 관련 가짜뉴스 생산 유포자 고발장'을 접수하기 위해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 민원실로 향하고 있다. [뉴스1]

안상수 자유한국당 의원이 14일 오후 박근혜 전 대통령 등과 관련 가짜뉴스 생산 유포자 고발장'을 접수하기 위해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 민원실로 향하고 있다. [뉴스1]

안상수 자유한국당 의원이 14일 박근혜 전 대통령 등과 관련한 가짜뉴스를 처벌해달라며 경찰에 고발장을 제출했다.  
 
안 의원은 이날 오후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 민원실을 찾아 고발장을 내며 “가짜뉴스가 굉장히 횡행했던 게 사실”이라며 “과거의 것도 잘 조사해서 사실관계를 밝히고, 또 어떤 게 가짜뉴스인지를 국민에게 알려주는 게 좋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과거 광우병, 천안함 등 박 전 대통령과 관련해 그동안 언론에서 보도됐던 것 중 사실에 부합하지 않는 것들을 취합해 1차 법률 검토를 마쳤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국민의 알 권리를 너무 침해하는 방향으로 가는 것 또한 경계해야 한다”며 “엄정하고 객관적으로 조사해달라는 취지를 (고발장에) 포함했다”고 덧붙였다.
 
안 의원은 지난달 경찰청 국정감사에서 “가짜뉴스에 대한 경찰 수사는 공정해야 하며, 현 정부뿐만 아니라 이전 정부에서 떠돌았던 허위 사실도 엄격히 수사해야 한다”고 말한 바 있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