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장 압류에 화가 나’…건보공단에 불 지르려 한 30대 체포

중앙일보 2018.11.14 14:59
경찰 로고 [뉴스1]

경찰 로고 [뉴스1]

 
건강보험료 미납에 따른 국민건강보험공단의 압류에 불만을 품고 공단 사무실에 불을 지르려 한 30대가 경찰에 체포됐다.
 
14일 인천 계양경찰서는 A(39)씨를 현주건조물방화예비 및 업무방해 혐의로 현행범으로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11시 22분께 인천시 계양구 작전동 국민건강보험공단 계양지사 사무실 4층에서 공단 직원들에게 시너통을 보여주며 불을 붙일 듯이 위협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건강보험공단에서 150만원이 들어 있는 통장을 압류해 화가 나 시너와 라이터를 가지고 공단으로 가게 됐다”고 진술했다.
 
경찰 관계자는 “피의자는 공단에 전화를 걸어 통장 압류에 항의하다가 화가 나 직접 사무실을 찾아갔던 것으로 파악됐다”며 “A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동기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