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사] 현대아산 사장에 남북경협 경력 배국환 전 기재부 차관

중앙일보 2018.11.13 00:02 경제 4면 지면보기
배국환

배국환

현대아산은 12일 남북 경협 사업을 강화하기 위한 임원 인사를 실시했다. 신임 대표이사 사장으로는 과거 남북경제협력추진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한 경험이 있는 배국환(사진) 전 기획재정부 2차관을 선임했다. 배 신임 대표 내정자는 1956년생으로 행시 22회로 기획예산처·기획재정부·감사원 등에서 34년 동안 공직 생활을 했다. 현대아산 측은 “남북 경협에 대한 남다른 소신을 가진 만큼 관련 사업 도약을 위한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현대아산은 다음 달 중순 임시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열어 신임 대표 선임 작업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현대아산 ▶전무 김영현 ▶상무보 김한수 백천호 최규훈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