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엑소, 국내 누적 음반판매 1000만장 돌파…2000년 이후 데뷔 가수 ‘최초’

중앙일보 2018.11.12 13:32
아이돌 그룹 엑소 [일간스포츠]

아이돌 그룹 엑소 [일간스포츠]

 
아이돌 그룹 엑소의 국내 누적 음반판매량이 1000만장을 돌파했다.
 
12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엑소 정규 1집부터 5집, 미니 1·2집, 겨울 스페셜 앨범, 라이브 앨범 판매량은 총 1000만205장을 기록했다.
 
특히 정규 1∼5집은 5장 연속 판매량 100만장을 넘겼으며, 지난 2일 발매된 정규 5집 ‘돈트 메스 업 마이 템포’는 11일 기준 117만9997장 팔렸다.  
 
이 앨범은 아이튠스 종합 앨범 차트 47개 지역 1위, 중국 샤미뮤직 종합 차트 1위까지 휩쓸었다.
 
SM은 “2000년 이후 데뷔한 가수 중 국내 누적 음반판매량이 1000만장을 돌파하기는 엑소가 처음”이라고 전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