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수업 중인 초등학교 교사를 손바닥으로 때린 학부모

중앙일보 2018.11.10 15:45
이 사진은 기사와 관련이 없습니다. [연합뉴스]

이 사진은 기사와 관련이 없습니다. [연합뉴스]

전북의 한 초등학교 교실에서 학부모가 교사를 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8일 오전 10시 40분쯤 전북 고창의 한 초등학교 교실에서 학부모 A씨(42·여)가 교사 B씨(44·여) 머리 등을 손바닥으로 수차례 때렸다.  
 
A씨가 교실에 난입했을 당시 B씨는 수업 중이었고 폭행은 학생들이 보는 가운데 벌어졌다. 
 
경찰 조사 결과 B씨는 지난 2016년 전주의 한 초등학교에서 A씨 자녀의 담임을 맡았다. A씨는 “B씨가 따돌림을 당한 자녀 문제를 소홀히 대처한 것에 화가 났다”고 진술했다. 
 
학교 측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인근 파출소로 A씨를 임의 동행했다. 경찰은 학부모와 교사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