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건강한 가족] 중노년 근육 관리 돕는‘밸런스 파워’ 할인

중앙일보 2018.10.29 00:02 건강한 당신 4면 지면보기
 인생의 후반부로 갈수록 지켜야 할 것은 ‘근육량’이다. 중년이 지나면 매년 근골격이 200~300g씩 줄어든다. 쉽게 피로해지고 걷는 것은 물론 일상적인 활동도 힘들어진다. 신체 근육량이 뇌 건강과 밀접하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헬스벨 알짜 정보

지난해 ‘국제비만저널’에 실린 연구에서는 근육량이 줄수록 치매 위험이 커질 수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영국 킹스칼리지런던(KCL) 연구진은 “중년 이후 뇌 건강은 다리 근육에 달렸다”고 밝힌 바 있다. 중·노년의 활력 있는 삶에는 근육이 필수 조건이다.
 
 대한민국 대표 헬스케어 기업 종근당건강은 중·노년의 근육을 관리할 수 있는 건강기능식품 ‘밸런스 파워’(사진)를 출시했다. 근육 기능 유지와 단백질·아미노산의 보충, 체내 에너지 생성 등 토털 솔루션을 제공한다.
 
 ‘밸런스 파워’에는 근육 기능 유지와 신경 전달에 필요한 칼슘, 단백질·아미노산 대사에 필요한 비타민B6, 칼슘·인의 흡수를 돕는 비타민D, 에너지 생성에 도움을 주는 니아신·판토텐산·아연 등이 주원료로 함유됐다. 근육 생성에 필요한 필수아미노산인 L류신·L이소류신·L발린도 첨가됐다. 1일 1회 1포 섭취로 근육 기능을 유지·관리할 수 있다. 이 제품은 활기찬 생활을 유지하고 싶은 사람, 아웃도어 액티비티를 즐기는 사람에게 권할 만하다.
 
 종근당건강은 ‘밸런스 파워’ 출시를 기념해 행사 기간 동안 전화를 통해 제품을 구입하는 300명에게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기간 10월 29일~11월 5일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