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베트남서 한국인끼리 집단폭행 사건 벌어져…“사전에 범행 준비”

중앙일보 2018.10.27 16:24
[사진 연합뉴스TV 제공]

[사진 연합뉴스TV 제공]

 
베트남에서 한국인끼리 집단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27일 일간 뚜오이쩨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지난 23일 오전 3시 30분께(현지시간) 베트남 남부 호찌민시 2군 지역에서 한국인 집단폭행 사건이 일어났다.
 
A씨가 친구 6명과 함께 B씨 등 한국인 6명이 있는 주거지에 쳐들어가 케이블 타이로 B씨 등의 손을 묶은 뒤 망치로 마구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B씨 일행이 격렬히 저항하자 A씨 일행은 귀중품을 갖고 달아났다고 현지 경찰은 밝혔다.
 
이 일로 B씨 등은 부상해 병원 치료를 받았고, 이 가운데 1명은 머리를 심하게 다치는 등 중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가해자 가운데 2명을 체포하고 5명을 추적하고 있다.
 
경찰은 A씨가 사업 라이벌인 B씨와 갈등을 빚게 되자 지난 22일 한국에서 친구들을 불러들인 뒤 망치 6개를 사는 등 범행을 사전에 치밀하게 준비한 것으로 보고 있다.
 
다만 한국인 당사자들의 직업이나 어떤 일로 다툼이 있었는지는 공개되지 않았다.
 
주호찌민 한국 총영사관은 사건이 발생하자 현지 경찰을 통해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총영사관은 당사자들이 원하면 영사 조력을 제공하기로 했다.
 
총영사관 관계자는 “A씨 등이 조직폭력배는 아닌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