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저유소 CCTV속 스리랑카인, 놀란듯 풍등 쫓다가 돌아와

중앙일보 2018.10.09 10:58
[중앙포토]

[중앙포토]

경기도 고양시 저유소에서 발생한 화재 사건과 관련해 경찰이 확보한 현장 폐쇄회로(CC)TV 영상이 9일 공개됐다.
 
경기 고양경찰서는 이날 진행된 중간수사 결과 브리핑에서 스리랑카 국적의 외국인 근로자 A씨(27)가 7일 오전 10시 55분쯤 고양 덕양구 화전동 대한송유관공사 경인지사 저유소 인근 야산 강매터널 공사장에서 풍등을 날려 화재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전날 경찰은 CCTV 자료 등을 근거로 A씨를 긴급체포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A씨가 풍등을 날리는 장면과 풍등이 저유소 쪽으로 날아가자 놀란 듯 풍등 방향으로 쫓아가는 모습이 담겼다.  
 
A씨가 날린 풍등은 300m 지점의 저유소 잔디에 떨어졌고, 잔디에 붙은 불이 인근 탱크의 환기구를 통해 내부로 옮겨붙으면서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경찰은 보고 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당일 공사현장에서 일하던 중 쉬는 시간에 산 위로 올라가 풍등을 날렸다”며 “풍등이 저유소 방향으로 날아가 이를 쫓아가다 저유소 잔디에 떨어진 것을 보고 되돌아왔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경찰은 “피의자가 저유소의 존재를 알고 있었던 점을 감안, 중실화죄를 적용하여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한편 풍등과 저유소 화재의 인과관계를 정밀 확인하고 재차 합동감식을 진행하는 등 계속 수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