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제 브리핑] 스킨푸드, 기업회생 절차 개시 신청

중앙일보 2018.10.09 00:02 종합 14면 지면보기
국내 화장품 브랜드 스킨푸드가 경영 정상화를 위해 8일 서울회생법원에 기업회생 절차(법정관리) 개시를 신청했다. 스킨푸드는 조중민 전 피어리스 회장의 장남인 조윤호 대표가 최대주주로 있다. 2004년 설립된 뒤 2010년에는 화장품 브랜드숍 중 매출 순위 3위에 오르기도 했다. 지난해 말 기준 유동부채가 유동자산을 약 169억원 초과해 제품 공급과 유동성에 문제가 생기면서 회사 경영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스킨푸드는 19개국에 진출해 있는 해외 사업권 일부를 매각해 재무구조를 개선할 계획이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