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도로교통공단, ‘농어촌 상생협력기금’ 출연 협약

중앙일보 2018.10.02 16:57
도로교통공단(이사장 윤종기)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과 ‘농어촌 상생협력기금’ 출연 협약을 체결하고 농어촌 낙후지역 영유아의 통학버스 내 방치사고 예방을 도모하기로 했다고 2일 밝혔다.
 
농어촌 상생협력기금은 농어촌의 지속가능한 발전 및 민간기업과의 상생협력 촉진을 위한 사업 등을 체계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민간기금 출연 동반성장제도다.
 
도로교통공단은 출연한 농어촌 상생협력기금으로 영유아의 차량 내 방치를 외부로 알리는 음향장치인 ‘슬리핑 차일드 체크벨’(SCC-Bell) 설치를 지원한다.
 
윤종기 이사장은 “농어촌 지역의 영유아 통학버스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슬리핑 차일드 체크벨 설치를 통해 공기업-농어촌 간 상생협력의 발판이 되길 기원 한다”면서 “통학버스 내 영유아 방치사고 예방을 위해 공공기관으로써 선도적 역할을 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