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부동산] 의정부 최고·최대, 서울까지 두 정거장

중앙일보 2018.09.28 00:02 부동산 및 광고특집 2면 지면보기
경기도 의정부에 첫 ‘자이’ 브랜드 아파트가 들어선다. GS건설이 다음달 의정부시 용현동에 공급하는 ‘탑석센트럴자이’다. 용현주공단지를 재건축한 아파트로 지하 3층~지상 최고 35층 16개동, 전용면적 49∼105㎡ 2573가구 규모다. 단일 단지로는 의정부에서 규모가 가장 크고, 층수도 가장 높다.
 

탑석센트럴자이

단지 안에 5000여㎡의 대형 커뮤니티시설이 조성되는 탑석센트럴자이 투시도.

단지 안에 5000여㎡의 대형 커뮤니티시설이 조성되는 탑석센트럴자이 투시도.

교통여건이 좋다. 2024년 개통 예정인 지하철 7호선 연장선 탑석역(의정부 경전철 환승역) 역세권 아파트다. 탑석역이 개통되면 서울 도봉산역까지 2개 정거장이면 갈 수 있고 강남권인 청담역·강남구청역과도 직접 연결된다. 여기에다 현재 추진 중인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가 뚫리면 의정부에서 강남 삼성동까지 10분대 이동이 가능하다. 세종포천고속도로 개통에 따른 수혜도 기대된다.
 
주변 개발호재가 풍부하다. 단지 인근에 신세계 프리미엄 아울렛, YG글로벌 K-Pop 클러스터, 뽀로로 테마파크 등이 들어서는 복합문화융합단지가 2020년 말 완공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도심 재건축 단지인 만큼 주변 생활인프라가 잘 갖춰져 있다. 이마트·코스트코·NC백화점(예정)·롯데아울렛·롯데마트 등의 이용이 쉽고 솔뫼초·용현초·부용초·솔뫼중·부용중·부용고·동국사대부고·영석고를 걸어서 통학할 수 있다. 단지 인근에 산책로·놀이터·전망대 등을 갖춘 추동공원(123만여㎡)이 2020년 개장할 예정인 데다, 인근에 부용산이 있어 주거환경도 쾌적할 전망이다. 일부 가구에선 수락산·천보산·부용산 조망이 가능하다. 규모에 걸맞에 단지 안에는 5000여㎡ 면적의 대형 커뮤니티시설이 조성된다. 이곳엔 대규모 키즈파크(660㎡, 예정)를 비롯해 게스트룸·사우나·실내골프연습장·피트니스센터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특히 키즈파크의 경우 3410가구의 반포자이(250여㎡)보다 2.6배 이상 크다.
 
의정부가 비조정대상지역이어서 입주자 선정일로부터 6개월 이후 전매가 가능하다. 청약통장 가입 1년 이상이면 1순위에 청약할 수 있다.
 
탑석센트럴자이 분양 관계자는 “의정부에 노후 주택이 많은 만큼 새 아파트 갈아타기 수요가 몰릴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견본주택은 의정부시 민락동 876번지에 10월 문 연다.
 
문의 1544-4224
 
김영태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