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소문사진관] 방탄소년단과 함께 UN 참석한 김정숙 여사

중앙일보 2018.09.25 08:51
 
제73차 유엔총회를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가 24일 오후(현지시간) 뉴욕 유엔본부 신탁통치이사회 회의장에서 열린 유니세프 행사에서 초청연사로 참석한 케이팝 그룹 방탄소년단(BTS)을 만나 반갑게 인사하고 있다.[연합뉴스]

제73차 유엔총회를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가 24일 오후(현지시간) 뉴욕 유엔본부 신탁통치이사회 회의장에서 열린 유니세프 행사에서 초청연사로 참석한 케이팝 그룹 방탄소년단(BTS)을 만나 반갑게 인사하고 있다.[연합뉴스]

미국을 방문 중인 김정숙 여사가 24일 오후(현지시간) 뉴욕 유엔본부에서 방탄소년단(BTS)와 함께 유엔아동기금(UNICEF·유니세프) 청년 아젠다 '제너레이션 언리미티드(Generation Unlimited)' 행사장에 참석했다. 제너레이션 언리미티드는 10~24세 청소년과 청년들을 위한 적절한 교육과 직업 훈련을 제공하기 위한 투자와 기회를 확대하자는 취지로 마련된 파트너십 프로그램이다. 
방탄소년단(BTS)이 24일 오후(현지시간) 뉴욕 유엔본부 신탁통치이사회 회의장에서 열린 유니세프의 새로운 청소년 어젠다인 ‘제너레이션 언리미티드(Generation Unlimited)’파트너십 출범 행사에 참석, 발언하고 있다.[연합뉴스]

방탄소년단(BTS)이 24일 오후(현지시간) 뉴욕 유엔본부 신탁통치이사회 회의장에서 열린 유니세프의 새로운 청소년 어젠다인 ‘제너레이션 언리미티드(Generation Unlimited)’파트너십 출범 행사에 참석, 발언하고 있다.[연합뉴스]

이날 방탄소년단을 대표해 리더 김남준이 영어로 7분가량 연설해 참석자들의 박수를 받았다.[연합뉴스]

이날 방탄소년단을 대표해 리더 김남준이 영어로 7분가량 연설해 참석자들의 박수를 받았다.[연합뉴스]

김용 세계은행 총재(오른쪽)이 24일 초청 연사로 나온 방탄소년단을 소개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AFP=연합뉴스]

김용 세계은행 총재(오른쪽)이 24일 초청 연사로 나온 방탄소년단을 소개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AFP=연합뉴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11월부터 유니세프 한국위원회와 손잡고 새로운 지구촌 아동 및 청소년 폭력 근절 캠페인을 하고 있다.[연합뉴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11월부터 유니세프 한국위원회와 손잡고 새로운 지구촌 아동 및 청소년 폭력 근절 캠페인을 하고 있다.[연합뉴스]

 
초청 연사로 나선 방탄소년단을 대표해 연설한 리더 김남준은  “우리는 우리 자신을 사랑하는 방법을 배워야 한다”며 “당신의 이름은 무엇입니까. 무엇이 당신의 심장을 뛰게 합니까. 당신의 목소리를 찾으세요. 조금씩 자신을 사랑하는 방법을 배워 나갑시다”라고 말해 큰 박수를 받았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11월부터 유니세프 한국위원회와 손잡고 새로운 지구촌 아동 및 청소년 폭력 근절 캠페인을 하고 있다.  
초청 연사로 나선 방탄소년단이 24일 유엔 유니세프 행사장에 입장하고 있다.[AFP=연합뉴스]

초청 연사로 나선 방탄소년단이 24일 유엔 유니세프 행사장에 입장하고 있다.[AFP=연합뉴스]

김정숙 여사가 연설을 마치고 자리로 돌아온 방탄소년단을 박수로 맞이하고 있다.[연합뉴스]

김정숙 여사가 연설을 마치고 자리로 돌아온 방탄소년단을 박수로 맞이하고 있다.[연합뉴스]

김정숙 여사와 방탄소년단이 회의에 나란히 앉아 참석자들의 이야기를 듣고 있다. 방탄소년단은 한국 가수로는 처음으로 유엔총회에서 연설했다.[연합뉴스]

김정숙 여사와 방탄소년단이 회의에 나란히 앉아 참석자들의 이야기를 듣고 있다. 방탄소년단은 한국 가수로는 처음으로 유엔총회에서 연설했다.[연합뉴스]

방탄소년단(BTS)이 헨리에타 포어 유니세프 총재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유니세프]

방탄소년단(BTS)이 헨리에타 포어 유니세프 총재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유니세프]

제73차 유엔 총회를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가 24일 오후(현지시간) 뉴욕 유엔본부 신탁통치이사회 회의장에서 열린 유니세프의 새로운 청소년 어젠다인 ‘제너레이션 언리미티드’ 파트너십 출범 행사에서 초청 연사로 온 케이팝 그룹 방탄소년단(BTS)을 만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연합뉴스]

제73차 유엔 총회를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가 24일 오후(현지시간) 뉴욕 유엔본부 신탁통치이사회 회의장에서 열린 유니세프의 새로운 청소년 어젠다인 ‘제너레이션 언리미티드’ 파트너십 출범 행사에서 초청 연사로 온 케이팝 그룹 방탄소년단(BTS)을 만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연합뉴스]

 
연설 후 참석자들의 박수를 받은 방탄소년단은 김정숙 여사 옆에 마련된 좌석에 앉아 나머지 회의에 참석했다. 월드투어를 하고 있는 방탄소년단은 다음 달 6일 뉴욕 시티필드에서 공연을 준비 중이다. 행사를 마친 후 방탄소년단을 만난 김정숙 여사는 방탄소년단의 빌보드 200 차트 1위를 축하하고 "방탄소년단이 음악을 통해 청소년들이 겪는 미래에 대한 불안과 고민을 대변해 청소년들에게 힘이 되어주고 있다"고 격려했다. 
 
최승식 기자 
 
 

서소문사진관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