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롯데관광개발, 세계 권위 여행전문지 TTG 선정 2019년 ‘명예의 전당’ 영예

중앙일보 2018.09.21 15:52
 태국 TTG 시상식에 참석한 롯데관광개발 백현 대표이사 사장

태국 TTG 시상식에 참석한 롯데관광개발 백현 대표이사 사장

롯데관광개발㈜이 지난 20일 태국 Centara Grand & Bangkok Convention Centre에서 열린 ‘제29회 TTG TRAVEL AWARDS’에서 18년 연속 명예의 전당에 오르는 영예를 안았다.  
 
롯데관광은 2000년부터 10년 연속 ‘최우수 여행사’로 선정된 후 2011년 아시아-태평양 지역 여행사 최초로 ‘명예의 전당’에 올랐다. 올해까지 9년 연속 입성하며 명실상부 여행산업의 리더로 자리매김하였다.  
 
‘TTG TRAVEL AWARDS’는 글로벌 여행 전문지 TTG가 매년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여행 관련 우수 기업 기관을 선정하는 시상식이다. 아시아·태평양 17개국 1,000여명의 관광전문 기자단과 7,200명의 전문패널들의 투표에 의해 최우수 여행사가 선정된다. 명예의 전당은 10년 연속 최우수 여행사로 선정된 여행사에 한해 입성 할 수 있다.  
 
태국 현지 시상식에 참석한 롯데관광개발 백현 대표는 ”롯데관광은 보다 전문적이고 고도화된 서비스 제공을 위해 현재 내부 시스템을 업그레이드하는 중이며, 11월부터는 대한민국 여행업의 리더라는 명성에 걸맞는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라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