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예산 정보 무단 열람·유출' 혐의 심재철 의원실 압수수색

중앙일보 2018.09.21 10:16
심재철 의원. [연합뉴스]

심재철 의원. [연합뉴스]

 
서울중앙지검 형사4부(부장 이진수)가 21일 오전 정부의 예산 정보를 무단으로 열람·유출한 혐의로 국회 의원회관에 있는 자유한국당 심재철 의원실을 압수수색 중이다.
 
앞서 지난 17일 기획재정부는 “심 의원실 보좌관들이 한국재정정보원이 운영하는 디지털예산회계시스템(디브레인)에서 비정상적 방법으로 민감한 예산정보 수십만건 내려받았다”며 서울중앙지검에 관련자를 고발 조치했다.
 
그러나 심 의원은 “보좌진이 접속 권한을 받아 정부 업무추진비 사용 내역 등을 다운받았음에도 정부가 허위 사실을 유포하는 등 국정감사 활동을 방해하고 있다”며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김재훈 재정정보원장 등 맞고발했다.
 
관련기사
한편, 김성태 원내대표는 입법권 침해라며 소속 의원들에게 ‘지금 즉시 검찰 압수수색이 강행되고 있는 심재철 의원실’로 모여달라'고 휴대전화 문자 메시지를 보냈다 
홍주희 기자 hongho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