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명절 인사 건넨 폼페이오…“따뜻한 추석 보내시길”

중앙일보 2018.09.21 09:15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 [AFP=연합뉴스]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 [AFP=연합뉴스]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20일(현지시간) 추석 명절을 앞두고 “한국인들이 따뜻한 추석 명절을 보내기를 바란다”며 인사를 전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국무부 홈페이지에 발표한 성명을 통해 “한국의 모든 국민이 추석 명절(Chuseok Holiday)에 최고의 날을 보내기 바란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지난날을 성찰하고 감사하며 가족과 함께하는 날인 추석에 우리가 공유한 민주주의 가치와 인권, 안보 이해과 경제적 번영에 기반한 한미 동맹의 힘을 다시 한번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고향에 가족들과 모이고, 맛있는 음식과 선물을 나누는 이 시간 동안, 우리도 이번 삶에서 받은 축복과 사랑하는 이들과 만남에 함께 감사하겠다”고 덧붙였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