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랑방] 미국 작가 리처드 포드 박경리문학상

중앙일보 2018.09.21 00:03 종합 18면 지면보기
토지문화재단이 주관하는 8회 박경리문학상 수상자로 미국 작가 리처드 포드(74)가 선정됐다. 그는 『잃어버린 나날』로 퓰리처상과 펜·포크너상을, 『캐나다』로 카네기 앤드루 문학상을 받았다. 상금은 1억원이며, 시상식은 다음달 27일 열린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