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문 대통령, 2박3일 북한 방문 마치고 서울공항 도착

중앙일보 2018.09.20 17:43
[KTV 화면 캡처]

[KTV 화면 캡처]

문재인 대통령이 2박3일 간의 북한 방문 일정을 마치고, 20일 오후 5시40분 쯤 성남 서울공항에 도착했다. 
 
이날 공항에는 임종석 비서실장, 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이 나와 문 대통령을 맞이했다. 
 
공군 2호기에서 내린 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는 별다른 발언 없이 곧바로 서울공항 출입구로 이동했다.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20일 오전 2박 3일간의 평양 방문을 마친 뒤 삼지연 공항으로 향하는 공군 2호기에 올라 환송하는 평양 시민을 향해 인사하고 있다. [평양사진공동취재단]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20일 오전 2박 3일간의 평양 방문을 마친 뒤 삼지연 공항으로 향하는 공군 2호기에 올라 환송하는 평양 시민을 향해 인사하고 있다. [평양사진공동취재단]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백두산 등반을 마친 뒤 오후 3시30분 공군 2호기를 타고 삼지연 공항을 떠났다. 
 
특별수행원을 태운 고려 항공 비행기도 오후 3시25분 삼지연 공항을 떠나 평양 순안공항으로 출발했다. 
 
특별수행원은 순안공항에서 공군 1호기로 갈아타 서울로 향했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