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문대통령, 공항으로 출발…곧 김위원장과 백두산 방문

중앙일보 2018.09.20 07:14
문재인 대통령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19일 밤 평양 5.1 경기장에서 열린 '빛나는 조국'을 관람한 뒤 환호하는 평양 시민들에게 손을 들어 인사하고 있다. 평양사진공동취재단

문재인 대통령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19일 밤 평양 5.1 경기장에서 열린 '빛나는 조국'을 관람한 뒤 환호하는 평양 시민들에게 손을 들어 인사하고 있다. 평양사진공동취재단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오전 6시 39분쯤 백두산 방문을 위해 숙소인 평양 백화원 영빈관에서 평양순안국제공항으로 출발했다.  
 
문 대통령은 평양순안국제공항에서 오전 7시 27분쯤 출발해 백두산 인근 삼지연 공항으로 이동하고 있다. 문 대통령과 김 위원장이 함께 탑승했는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문 대통령은 삼지연 공항에서 버스나 차량 등을 이용해 백두산 정상의 장군봉으로 이동한다. 두 정상은 기상 상황에 따라 날씨가 좋다면 천지도 갈 예정이다. 
 
남북 정상은 백두산 공동방문을 마지막 회담 일정으로 정했다.
 
평양=공동취재단,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