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중국 "남북, 비핵화 추진 공동 인식 도달 환영"

중앙일보 2018.09.20 06:50
겅솽 중국 외교부 대변인. [뉴스1]

겅솽 중국 외교부 대변인. [뉴스1]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9일 평양공동선언을 발표하자 중국 외교부가 "남북이 비핵화 추진을 위한 중요한 공동 인식에 도달했다"며 환영했다.
 
겅솽(耿爽)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혔다.  
 
겅 대변인은 "남북 정상이 평양에서 다시 만나 평양공동선언에 서명했다"면서 "두 정상이 이를 통해 상호관계 개선 및 발전, 군사적 긴장 완화,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 담판 프로세스 추진에 새롭고도 중요한 공동인식에 도달했다"고 평가했다.
 
겅 대변인은 "우리는 이를 환영하며 양측의 적극적인 노력을 높이 평가한다"면서 "평화와 번영, 화해와 협력은 한반도와 지역 인민의 공동 바람"이라고 밝혔다.
 
그는 "중국은 한반도의 가까운 이웃으로서 남북 양측이 대화와 협상을 통해 관계 개선과 화해 협력을 추진하는 것을 일관되게 지지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은 19일 정상회담을 마치고 평양공동선언을 발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공동기자회견을 통해 "남북이 비핵화를 협의했다"며 "북한 동창리·미사일 발사대 영구 폐쇄하기로 했다. 김 위원장은 올해 안에 서울을 방문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평양=공동취재단,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