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eisure&] 급히 떠나는 여행에도 잘 어울리는 '즉흥적 아웃도어'

중앙일보 2018.09.20 00:02 5면 지면보기
블랙야크
블랙야크는 아웃도어의 고기능이 일상의 활동적인 움직임까지 커버할 수 있다는 생각을 바탕으로 디자인·기능의 균형을 맞춘 라이프 웨어로서의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 [사진 블랙야크]

블랙야크는 아웃도어의 고기능이 일상의 활동적인 움직임까지 커버할 수 있다는 생각을 바탕으로 디자인·기능의 균형을 맞춘 라이프 웨어로서의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 [사진 블랙야크]

열대야와 무더위가 물러나고 선선한 바람이 옷깃을 스치는 가을이다. 울긋불긋 변하기 시작하고 있는 산에도, 살랑살랑 가을바람을 느낄 수 있는 강이나 호수에도, 삼삼오오 모여 오랜만에 찾아온 시원한 날씨를 즐기는 사람들이 눈에 띈다.
 
더위를 피해 실내에 있고 싶던 여름과 달리 가을은 가깝게는 동네 공원 산책부터 둘레길 걷기까지 풍경을 눈에 담으며 무작정 걷기 좋은 계절이다. 퇴근길 집으로 향하는 발걸음을 공원으로 돌리거나 주말에 갑작스럽게 친구들과 여행길에 오르는 등 청명한 가을 날씨와 함께 즉흥적으로 아웃도어 일정을 소화하는 사람들도 있다.
 
블랙야크는 ‘아웃도어의 고기능’을 물리적인 산이라는 공간을 넘어 일상의 활동적인 움직임까지 도울 수 있다는 개념으로 확장했다. 적재적소에 디자인과 기능으로 균형을 맞춘 ‘라이프 웨어’로서의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그중 남성에게는 패딩 베스트가, 여성에게는 레깅스가 다양한 활동을 커버할 수 있는 기능성과 디자인의 제품으로 인기다.
 
군더더기 없는 디자인의 경량 패딩 베스트는 코트나 재킷 안에 레이어드해 입으면 포멀한 느낌을 더할 수 있다. 아웃도어 활동 시엔 보온성을 살릴 수 있어 아이템 하나로도 실용적이다. 블랙야크 B브이넥볼패딩베스트는 설계 시부터 제품을 보관할 수 있는 패커블 주머니를 일체형으로 구성한 ‘팩 미(Pack Me) 시스템’을 적용해 가방에 보관할 수 있다.
 
레깅스의 경우 요즘에는 면 레깅스보다 근육을 잡아 줘 체형 보정에 도움이 되는 신축성 소재의 레깅스가 인기다. 블랙야크 T리사레깅스는 신축성이 우수한 자체개발 소재 야크프리(YAK-FREE)를 적용해 편하게 입을 수 있다.
 
◆기능성 라이프 웨어 입고 도심 속 둘레길 걸으며 가을 정취 만끽=블랙야크는 즉흥 아웃도어도 끄떡없는 기능성 라이프 웨어를 입고 서울 둘레길을 찾아보는 것을 권했다. 서울 둘레길은 접근성이 좋고 난이도가 어렵지 않아 언제든 찾아갈 수 있는 도심 속 힐링 장소다. 조금 더 재미있게 둘레길 걷기를 즐기고자 한다면 블랙야크 소셜 액티비티 플랫폼 블랙야크 워킹 클럽(Blackyak Walking Club, BWC)에서 운영하는 ‘로드마스터’ 프로그램을 추천한다.
 
걷기라는 활동에 인증이라는 재미 요소를 접목하는 ‘게이미피케이션’ 개념을 도입해 각 둘레길 코스마다 설치된 빨간 우체통에서 사진을 찍어 로드마스터 앱에 올리면 인증을 받을 수 있다. 내가 언제 어디를 갔는지 확인할 수 있는 개인 데이터가 축적돼 따로 기록하지 않아도 확인할 수 있는 나만의 스크랩북이 완성된다. 누적 인증 거리만큼 일정 포인트로 지급되어 블랙야크 매장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도 있다. 앱은 걷기 중 사람이 궁금해하는 경로, 중간 위치의 화장실 등 GPS를 기반으로 위치 및 정보를 확인해준다. 길을 찾아 헤매야 하는 불편함 없이 걷을 수 있다.
중앙일보디자인=배은나 기자 bae.eunna@joongang.co.kr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