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eisure&] 신경 쓴 듯 안 쓴 듯, 때론 시크하고 편안하게 … 가을 트래블룩의 완성

중앙일보 2018.09.20 00:02 5면
아이더
블루종 재킷을 입은 아이더 모델 배우 박보검

블루종 재킷을 입은 아이더 모델 배우 박보검

끝나지 않을 것 같던 폭염도 결국은 물러가고 드디어 단풍의 계절, 가을이 성큼 다가왔다. 가벼운 나들이나 각종 축제 등에 나서는 발길이 분주하다. 또 추석 연휴가 시작되면 고향을 찾거나 국내외로 여행을 떠나려는 ‘추캉스(추석+바캉스)’족의 맘이 설렌다.
 

방풍·투습성 뛰어난 블루종 재킷
가죽 더한 스니커즈도 만족도 높아

나들이와 여행 준비에서 간과해서는 안 되는 것이 패션이다. 패션은 여행의 만족도에도 영향을 미치는 만큼 편안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아이템으로 멋진 트래블룩을 연출하는 것이 좋다.
 
프랑스 아웃도어 브랜드 아이더는 가을 여행 시즌을 맞아 트렌디하고 세련된 스타일에 기능성 소재를 사용한 트래블룩 아이템을 선보였다. 베이직하면서 시크한 디자인을 적용해 꾸민 듯 안 꾸민 듯한 패션을 연출하면서도 편안함과 활동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아이더가 추천하는 트래블룩 으뜸 아이템은 블루종 재킷이다. 블루종은 항공점퍼 스타일의 재킷으로 연예인과 패셔니스타가 애호하는 패션 아이템 중 하나다. 스타일리시하고 가벼운 소재를 사용해 가을 여행 아우터로 제격이다. 청바지와 티셔츠로 연출한 베이직한 스타일부터 여성스러운 스커트나 원피스에도 잘 어울리고 가볍게 걸치기만 해도 시크하고 스포티한 매력이 살아나 여행 패션은 물론 데일리룩과 출퇴근용 재킷으로도 활용할 수 있어 실용적이다.
 
여행 패션으로 블루종 재킷을 활용할 때는 박보검이나 레드벨벳의 아이린처럼 깔끔한 데일리룩 위에 가볍게 걸쳐줄 수 있다. 블루종 재킷 안에 심플한 티셔츠와 깔끔한 진 종류를 매칭시키면 신경 쓴 티가 나지 않으면서도 트렌디하고 시크한 느낌을 살릴 수 있다. 여기에 편안한 스니커즈로 마무리하면 가을 여행을 위한 멋진 트래블룩이 완성된다.
 
블루종 재킷을 입은 아이더 모델 가수 레드벨벳 아이린. [사진 아이더

블루종 재킷을 입은 아이더 모델 가수 레드벨벳 아이린. [사진 아이더

송제영 아이더 의류기획팀장은 “최근 트렌드가 되고 있는 워라밸 문화의 확산으로 여행을 즐기는 이가 늘어나면서 가을 트래블룩 스타일링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면서 “블루종 재킷처럼 패셔너블한 아이템 하나로 포인트를 주면서 활동하기 좋은 편안한 아이템으로 연출하는 것이 여행 패션을 스타일링하는 팁”이라고 밝혔다.
 
시크한 가을 패션 연출에 적절한 ‘파이퍼 고어 재킷’=아이더 ‘파이퍼 고어 재킷’은 시크한 가을 패션을 연출하기에 그만인 항공점퍼 스타일의 블루종 재킷이다. 가볍게 걸치는 것만으로 시크하고 스타일리시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으며 톤 다운된 차분한 색상과 고급스러운 광택감이 있는 원단을 사용해 세련된 느낌을 더했다. 특히 어떤 패션 아이템과 어떻게 매칭하느냐에 따라 포멀한 스타일부터 캐주얼, 트렌디한 스트릿 패션까지 다양한 룩을 연출할 수 있어 실용적이다.
 
 트렌디한 디자인은 물론 기능성 소재를 적용해 일반적인 블루종 재킷과 차별화를 뒀다. 방풍과 투습성이 뛰어난 윈드스토퍼 안감을 사용해 외부의 찬바람을 차단해주고 땀은 배출해줘 일교차가 큰 가을 아우터로 제격이다. 여기에 전체적으로 가벼운 소재를 활용해 착용감과 활동성을 동시에 높였다. 겨울에 롱패딩이나 두꺼운 코트 안에 레이어드해 입어도 부담이 없다. 색상은 남성용의 경우 블랙(Black), 카키(Khaki), 다크 레드(Dark Red) 3종이다. 레드벨벳 아이린이 착용한 여성용은 블랙(Black), 카키(Khaki) 2종이다.
 
클래식한 디자인의 스니커즈 ‘코르스 P/L’=여행지에서 가을 감성을 마음껏 느끼고 싶다면 구두는 잠시 넣어두고 편안한 스니커즈를 선택하는 것도 방법이다. 보행이 불편해 발이 피로해지면 쉽게 지치고 여행까지 망칠 수 있다. 착화감이 우수하면서도 트렌디한 디자인을 적용한 스니커즈로 완성한 트래블룩은 가을 여행의 만족도를 높이는 중요한 요소 중 하나다.
 
아이더 ‘코르스 P/L’는 클래식한 디자인에 고급스러운 가죽이 조화를 이룬 스니커즈다. 메모리폼 인솔을 적용해 착용감이 편안해서 장시간 걸어도 피로도가 적다. 여기에 미끄럼 방지 기능이 뛰어난 러버 솔 안에 충격 흡수력이 우수한 중창을 삽입해 쿠셔닝을 강화했다. 깔끔한 스타일로 캐주얼한 룩에 클래식한 포인트로 연출하기 좋다. 아이더 블루종 재킷과 매칭하면 훨씬 시크한 룩으로 스타일링할 수 있다. 남녀 공용으로 색상은 버건디(Burgundy), 다크 네이비(Dark Navy), 블랙(Black) 3종으로 구성됐다.
 
문의는 1644-7781. 홈페이지(www.eider.co.kr) 참조.
 
중앙일보디자인=김승수 기자 kim.seu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