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eisure&] 방수·투습 기능 뛰어난 가을·겨울 맞춤형 재킷

중앙일보 2018.09.20 00:02 4면
마운티아 
간절기에 제격인 방풍재킷 ‘뮬론재킷’을 입은 모습. [사진 마운티아]

간절기에 제격인 방풍재킷 ‘뮬론재킷’을 입은 모습. [사진 마운티아]

마운티아는 ‘COMMUNE with URBAN NATURE’를 콘셉트로 도심 속 자연과 어우러진 편안하면서도 세련된 아웃도어룩을 선보였다.
 
기존의 ‘트레킹’ ‘트래블’ 라인에 추가된 고기능성 제품군 ‘Black M’ 라인까지 총 3가지 라인으로 전개되는 이번 시즌은 일상에서의 활용성을 높인 방풍재킷과 경량재킷 등 재킷 상품군을 강화했다. 또 방수 및 투습 기능이 탁월한 고어텍스 소재를 적용한 재킷을 처음 선보이며 고기능성 제품군을 보강했다.
 
간절기에 제격인 ‘뮬론재킷’은 멜란지 소재를 사용해 야외활동 시 편안한 착용감과 활동성을 높인 방풍재킷이다. 남성용은 그레이와 네이비 단색의 깔끔한 디자인으로 스포티한 느낌을 더했으며, 여성용은 그레이와 핑크빛의 카민(Carmine) 솔리드 컬러에 허리 부분 배색과 라인을 적용해 날씬해 보이는 효과를 준다.
 
간절기에 제격인 방풍재킷 ‘뮬론재킷’을 입은 모습. [사진 마운티아]

간절기에 제격인 방풍재킷 ‘뮬론재킷’을 입은 모습. [사진 마운티아]

‘제라드방수재킷’은 내수압 2만, 투습도 1만의 방수 및 투습 기능을 자랑하는 고어텍스 소재를 적용한 방수재킷이다. 색상은 남성용의 경우 카키와 네이비, 여성용은 오렌지와 바이올렛의 각 두 가지다. 심플한 절개라인으로 트레킹은 물론 일상에서도 착용하기 좋다.
 
‘제라티셔츠’는 베이직한 디자인의 기본 집업 티셔츠로 재킷이나 점퍼에 코디하기 좋다. 반 폴라 스타일로 보온성도 갖췄다. 남성용의 경우 블랙·블루·와인 세 가지 색상, 여성용은 바이올렛·마젠타·망고·블랙 네 가지 색상으로 출시됐다. 여기에 신축성 좋은 ‘리바팬츠’를 매치하면 깔끔하면서 활동성까지 갖춘 캐주얼 아웃도어 룩을 완성할 수 있다.
 
등산화와 배낭을 고를 때도 기능성을 꼼꼼히 따져 봐야 한다. ‘필스’는 미드컷 등산화로 방수 및 투습 기능의 아쿠아블럭방수원단을 적용했다. 아웃솔에 적용된 부틸고무가 뛰어난 접지력을 제공해 미끄럼을 방지해준다. 신발 내측에는 항균 및 소취 기능이 탁월한 오솔라이트 인솔을 적용했다. 다이얼 시스템으로 신고 벗기 편리하다. 색상은 남성용 카키, 여성용 브라운으로 출시됐다.
 
트레킹 배낭 ‘투르디’는 일상생활은 물론 아웃도어 활동에 활용하기 좋다. 쿠션감 있는 에어 메쉬 등판 구조를 적용해 통기성과 착용감이 우수하다. 배낭 하단에 레인커버가 내장돼 있다. 25L와 35L 2종으로 출시됐다.
 
중앙일보디자인=김승수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