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情 풍성한 한가위 선물] 옥수수·쌀·고구마 등 활용 '한국의 맛' 살려…동양화 작가와 컬래버레이션 패키지도 눈길

중앙일보 2018.09.11 00:02 부동산 및 광고특집 3면 지면보기
던킨도너츠, 추석맞이 도넛 출시
던킨도너츠가 추석을 맞아 한국인에게 친숙한 옥수수·쌀·고구마 등을 활용해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것은 물론 선물용으로 좋은 9월 이달의 맛 도넛을 선보였다. [사진 SPC]

던킨도너츠가 추석을 맞아 한국인에게 친숙한 옥수수·쌀·고구마 등을 활용해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것은 물론 선물용으로 좋은 9월 이달의 맛 도넛을 선보였다. [사진 SPC]

던킨도너츠가 추석을 맞아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9월 이달의 맛 도넛을 선보였다.
 
SPC그룹이 운영하는 던킨도너츠의 9월 이달의 맛 도넛은 ‘우리의 맛을 찾아서’라는 콘셉트로 탄생한 제품이다. 민속 명절 추석을 맞아 한국인에게 친숙한 옥수수·쌀·고구마 등을 활용한 것이 특징이다. 달콤하고 고소한 우리의 맛을 살린 것은 물론, 동양화 작가 김신혜와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탄생한 제품 패키지는 전통 회화 느낌을 살려 추석 선물로도 제격이다.
 
이달의 도넛은 ‘옥수로 맛있는 바이츠’ ‘쌀아있는왕꽈배링’ ‘대박 달콤하구마’ ‘땅콩 듬뿍 조랭이 도넛’ 등 4종과 ‘옥수수크림치즈 먼치킨’ 1종으로 구성했다.
 
‘옥수로 맛있는 바이츠’는 옥수수 알갱이가 들어가 고소하고 달콤한 풍미를 살린 제품이다. 큼직한 크기는 물론 링 모양의 디자인이 독특한 ‘쌀아있는왕꽈배링’은 도넛의 담백한 맛과 풍부한 식감을 완성했다.
 
‘대박 달콤하구마’는 고구마 모양의 쫄깃한 도넛에 달콤한 고구마 필링을 넣었다. 조랭이 떡 모양의 ‘땅콩 듬뿍 조랭이 도넛’은 땅콩 가루를 토핑해 고소함을 더했다.
 
새롭게 재현한 우리의 맛은 시원한 음료로도 탄생했다. 던킨도너츠는 대표적인 전통 음료 식혜로 유명한 ‘비락식혜’의 원료를 얼음과 함께 갈아 시원하게 즐길 수 있는 ‘비락식혜크러쉬’를 지난달부터 판매 중이다. 다가오는 가을에 즐기기 좋은 고소하고 달콤한 ‘옥수수 크러쉬’ 등 이색 라인업도 추가했다.
 
던킨도너츠 ‘도넛연구소’가 개발한 추석맞이 신제품도 선보였다. 쫄깃한 모찌가 들어간 인절미 모양의 도넛 ‘모찌모찌도나쓰’와 ‘옥수수 구움 도넛’ 등이다. 소비자의 다양한 입맛을 만족시키는 독특한 콘셉트의 도넛이다.
 
던킨도너츠 관계자는 “9월 이달의 맛은 다가오는 추석을 맞아 정성과 감사의 마음을 담아 준비한 신제품”이라며 “가족·친지·이웃과 함께 나눠 드시며 풍성한 한가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중앙일보디자인=송덕순 기자 song.deokso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