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트럼프, ICBM 빠진 北열병식에 “김정은 땡큐…매우 긍정적 성명”

중앙일보 2018.09.10 01:17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EPA=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EPA=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한 정권수립 70주년 기념(9·9절) 열병식에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이 등장하지 않은 데 대해 “이것은 북한으로부터 매우 크고 긍정적인 성명”이라며 김정은 국무위원장에 고마움을 전했다.
 
9일(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북한이 트럼프 대통령에게 비핵화에 대한 약속을 보여주기 위해 핵 미사일을 제외한 것’으로 믿고 있다‘는 내용의 폭스 뉴스를 공유하며 이같이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 트위터]

[트럼프 대통령 트위터]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이 정권수립 70주년을 기념하는 열병식에 통상적으로 전시했던 핵미사일을 등장시키지 않았다”며 “(이날 기념식의) 주제는 평화와 경제개발이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우리 둘(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은 모두가 틀렸다는 것을 증명할 것”이라며 “서로 좋아하는 사람의 좋은 대화처럼 좋은 것은 없다. 내가 취임하기 전보다 훨씬 좋다”고 말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