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성태 "문재인 정부, 국정운영 방식 김정은과 닮아"

중앙일보 2018.09.06 12:40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 [연합뉴스]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 [연합뉴스]

자유한국당 김성태(60) 원내대표가 6일 문재인 정부에 대해 "북한 김정은을 욕할 이유가 없다. 닮아도 너무 똑같이 닮아가는 국정운영 방식"이라고 비판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 비상대책위원회 회의를 주재하며 "언제까지 대한민국 국민들은 철저하게 소외되고 자신들만 남북관계 정보를 독점할 것이냐"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문재인 정권은 특사가 김정은 위원장과 김영철 부위원장을 만나고 와서 이런 목적으로 가서 이런 답을 받아왔다고 솔직하게 고백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그는 "자신들만 정보를 독점하는 이런 국정운영 방식은 북한 김정은을 욕할 이유가 없다. 문재인 정권이 개선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지금이라도 품격 있게 소득주도성장을 폐기하고 국민 여론을 다시 수렴해서 소득주도성장을 폐기하는 입장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